1. 사업성과

사업성과

소프트웨어인라이프, 닥스웨이브 국내 기업 이용자 10만명 넘어   
730
소프트웨어인라이프 닥스웨이브 로고
 

소프트웨어인라이프(대표 장선진)는 업무용 클라우드서비스 닥스웨이브 누적 사용자가 10만명을 넘겼다고 8일 밝혔다.

닥스웨이브는 구글과 연동되는 클라우드기반 전자결재 서비스다. 지난 2016년 프리미엄서비스로 출시됐다. 제공 서식을 통한 기안문서 작성, 이메일 승인, 결재완료 후 데이터 활용을 지원한다.

소프트웨어인라이프는 하반기중 닥스웨이브 커스터머익스피리언스(CX) 버전 업데이트를 출시할 예정이다. 기존 구글 연동에 더해 마이크로소프트 오피스 365 서비스와도 연동을 지원한다.
소프트웨어인라이프 닥스웨이브 서비스 성장 추이

닥스웨이브 CX 버전은 인사관리, 재무관리, 협업 등 기능을 확대한 클라우드 그룹웨어로 제공된다. 재무 기능은 법인 신용카드 연동, 세금계산서 발행, 카드매입 및 매출 전표 연동을 지원한다. 인사 기능은 주52시간 제도를 위한 근태관리를 지원한다.
장선진 소프트웨어인라이프 대표는 "닥스웨이브가 클라우드를 도입하는 국내 기업의 필수 서비스로 자리잡고 있다"며 "기능을 강화해 글로벌 진출을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임민철 기자
링크 : https://www.zdnet.co.kr/view/?no=20190908141409